본문 바로가기

주식

상장일 주가제한폭 변경-공모주 투자 난도가 높아집니다.

 


우선 작년 말 금융위원회의 보도자료부터 먼저 보겠습니다. 

금융위원회 보도자료

상장 당일 가격변동폭을 확대하여 적정 균형가격 조기형성을 도모하겠다는 방안입니다. 
 


공모가를 기준가격으로 사용(시초가가 없어짐)
60~400%으로 가격제한폭 확대

공모주 싹쓸이 사례 사라질 것
변동성 커져 눈치싸움 가열
6월 26일부터 시행 예정


금융위원회 보도자료

 
 현재 신규 상장 종목은 개장 전 30분 동안 공모가의 90~200%에서 호가를 접수해 결정되는 '시초가'를 개장 직후 거래가격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. 그런데 앞으로는 이런 과정 없이 공모가를 기준가격으로 사용합니다.
 또한 현재는 신규 상장 종목도 이미 상장된 종목과 동일하게 ±30%의 가격제한폭이 적용되었습니다. 그런데 앞으로는 공모가의 60~400%로 확대됩니다. 
 
 예를 들어보면 아래와 같습니다.

공모가 1만원 (현재) 9,000원~2만원 호가 접수 시초가 결정
(90~200%)
장중 6,300원~26,000(따상)원 거래 가능
(세칙 개선) 6,000원~4만원 사이에 주문 접수 가능
(60~400%)
*만약 개장 직후 주가가 4만원에 결정이 된다면 장마감때까지 4만원을 벗어날 수 없음.

 

한경 기사 내 그래픽

 
아마 많은 혼란이 있을 것 같은데요. 변동안 잘 고려해서 공모주 잘해보아요!